태그 : 시어머니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

1

당연한 것은 아무것도 없는 사이, 나와 그 사람의 어머니에 대하여

추석을 맞아 그의 부모님에 대해 생각해본다.엄마는 내가 나인 것이 행운이라고 말씀하신다. 나는 이야기가 잘 통하고, 친구가 되어주기 때문이란다. 친구라는 것이 중요하다. 나는 엄마와 부모자식이 아니라 옆집 손아래 이웃 같은 대화를 한다. 떨어져 있으면 내 부모 내 자식으로 그리워하지만, 만나면 우리는 친구처럼 공감한다. 나에게도 행운이다.관련 글:&nb...
1